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10만원 저축하면 30만원을 더 주는 청년들을 위한 적금 "청년내일저축계좌" 신규 모집 시작

반응형

월 10만원 저축하면 정부가 최대 30만원을 추가로 적립해주는 청년 적금 상품, 올해도 모집

보건복지부는 1일부터 21일까지 저소득층 청년을 대상으로 한 '청년내일저축계좌'의 올해 신규 가입자 4만4000명을 모집한다고 밝혔습니다.

 

청년내일저축계좌란?

 

청년내일저축계좌는 청년들이 저축을 통해 자산을 형성하고, 경제적 자립을 돕기 위한 정부 지원 사업입니다. 청년들이 매달 10만원씩 저축하면, 정부가 최대 30만원을 추가로 적립해주는 방식으로 운영됩니다.

 

가입 대상 및 조건


가입 대상은 신청일 기준 근로 중인 만 19세~34세 청년 중 근로 소득이 월 50만원 초과~230만원 이하이며, 가구 소득은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1인 가구 기준 월 223만원)인 청년입니다. 또한, 가구 재산은 대도시 기준 3억5000만원, 중소도시 기준 2억원, 농어촌 기준 1억7000만원 이하여야 합니다.

기초생활수급자나 차상위 계층에 속하는 청년은 만 15세부터 39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며, 월 10만원 저축 시 정부가 최대 월 30만원까지 적립해줍니다.

 

가입 방법 및 혜택


가입을 희망하는 청년은 신청 기간 내 가까운 읍·면·동사무소를 방문하거나, 복지 포털사이트 '복지로'에서 신청할 수 있습니다. 최종 선정 결과는 8월에 발표됩니다.

청년내일저축계좌를 통해 청년들은 매달 10만원 이상 50만원 이하의 금액을 저축할 수 있으며, 가입기간은 총 3년입니다. 만기 시 청년들은 본인이 저축한 금액과 정부의 추가 적립 금액, 그리고 이자를 함께 받게 됩니다.

 

청년내일저축계좌의 중요성


청년내일저축계좌는 청년들이 경제적 자립을 이루고, 미래를 위한 자산을 형성하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특히 저소득층 청년들에게는 더욱 중요한 기회가 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청년들은 더 나은 미래를 위한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입니다.